기타[만평] 여전히 장애가 비정상인 어떤 국민의 미래

2024-03-19
조회수 228


전장연 만평

여전히 장애가 비정상인 어떤 국민의 미래


국민의힘 비례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 유일준 공천관리위원장은 18일 비례대표 1번 후보로 추천한 최보윤 변호사에 대해 “(변호사) 시험이 되신 다음에 후천적으로 장애를 얻은 분 같은데, 그래서 ‘정상인’과 장애인 모든 걸 이해할 수 있는 분”이라고 말했습니다. 


여전히 비장애는 정상이고, 장애는 비정상인  "국민의 힘" 그리고 "국민의 미래"를 봅니다. 무려 여당의 비례위성정당이 여전히 동정과 시혜로 그리고 차별의 시선으로 장애를 바라보는 것이 놀랍습니다.  이 차별의 시선으로 한국 사회에서 장애인도 함께 살자며 권리의 목소리를 외친 장애인운동을 갈라치기 하고 혐오선동했겠죠. 참담함을  느낍니다. 


우리는 결코 장애를 비정상이라 말하는 이 "정상의 사회"를 가만 두지 않을 것입니다. 일상에서 장애인을 배제하면서 선심쓰듯이 장애인을 위한 것처럼 말하는 차별의 정치를 거부합니다.   장애인도 함께 이동하고, 노동하고, 탈시설하는 당연한 권리가 보장되는 "평등의 사회"를 위해 계속 거리에서 지하철에서 행동하겠습니다. 


그림 : 피델체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Solidarity Against Disability Discrimination

상임공동대표 : 권달주 ・ 윤종술 ・ 양영희 ・ 최용기 ・ 박경석

E-Mail : sadd@daum.net   |   T : 02-739-1420   |   F : 02-6008-5101 

소재지 : (03028) 서울 종로구 동숭길 25, 5층   |   등록번호 : 101-80-03369   |   후원계좌 : 국민은행 009901-04-017158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03028) 서울 종로구 동숭길 25, 5층
sadd@daum.net  |  02-739-1420